대구창의도시재생지원센터 웹진
달구벌 도시재생 이야기

웹진 Vol.32_2019.08

웹진 구독신청 하기

이전 버전 웹진 보기

Copyright(C) 대구광역시 창의도시재생지원센터.
All Rights Reserved.

본 웹진은 대구광역시 보조금을 지원받아 제작되었습니다.


정보

2018 도시재생 한마당 '도시재생이데이'

신수민(2018 창의 기자단)

지난 10월 25일(목)을 시작으로 27일(토)까지 3일간 대구 삼성창조캠퍼스에서 국토교통부, 대구광역시, 2018도시재생한마당추진위원회의 주최로 ‘2018 도시재생한마당’이 열렸다. 1일차에는 '도시재생과 협치', 2일차에는 '도시재생과 일자리', 3일차에는 '도시재생과 대구 그리고 미래'라는 주제로 세미나, 워크숍, 간담회 등의 프로그램이 마련되었다. 이 행사에는 국토교통부 장관, 대구시장, 도시재생관련 기관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책 영상 상영, 박람회, 전시관 라운딩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2018 도시재생한마당’이 진행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정책홍보마당, 일자리한마당, 문화예술마당, 청년마당, 장터마당 등 다양한 박람회와 지자체 부스 경진대회, 72시간 프로젝트, 캠퍼스 투어 등의 행사들도 시민들을 맞을 준비를 했다.

대구창의도시지원센터 대학생 기자단 역시 ‘2018 도시재생 한마당’ 참여자 및 일반시민들을 대상으로 도시재생을 알리고, 도시재생 정책과 사업에 대한 이해 및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도시재생에 대한 시민들의 생각을 듣기 위해 '도시재생이데이' 행사를 진행하였다.

 

60338da4d69520785ab1f5ba52de1155_1542256651_1255.jpg

<도시재생이데이 부스 모습>

출처 : 직접 촬영


시민들이 ‘도시재생’을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3일 동안 세 가지의 이벤트를 준비하고, 하루 동안은 거리 홍보를 진행하였다. 행사장 내에서 지정된 포토존(일자리한마당, 남문 입구 조형물, 정책홍보마당)  세 군데에서 찍은 사진과 자유 사진 한 장을 SNS에 해시태그(#도시재생한마당 #대구 #창의도시재생지원센터)와 함께 업로드하고 인증하면 기념품을 제공하는 이벤트, 행사장 내에서 찍은 사진을 도시재생한마당 로고 이미지가 들어간 기념사진으로 편집하여 즉석에서 인화해 제공하는 이벤트, 도시재생에 대한 설문조사와 도시재생이 무엇이라고 생각하는지 적은 포스트잇[내가 생각하는 도시재생은 (     )이다]을 판넬에 붙이면 기념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25일부터 27일(금)까지 이어갔고, 26일에는 삼성창조캠퍼스 일대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거리 홍보를 진행하였다.

60338da4d69520785ab1f5ba52de1155_1542256813_2558.jpg

<모바일 설문조사를 도와드리는 모습>

출처 : 직접 촬영



특히 시민들의 생각을 직접 들을 수 있었던 설문조사 이벤트는 도시재생이데이 행사부스에서 설문 링크에 접속하여 응답하는 모바일 설문조사와 직접 종이 설문지를 작성하는 두 가지 방법을 통해 진행되었다. 설문조사 결과 3일 동안 무려 567명이 설문조사에 응했다. 이들 중 약 79%의 응답자가 도시재생을 알고 있다고 답했으며, 이들은 도시재생에 대해 신문과 텔레비전 등 언론매체를 통해 접한다는 의견이 가장 많았고(42.8%), 인터넷 홈페이지와 관련 교육, 지인을 통해서라는 답변이 그 뒤를 이었다. 응답자의 절반에 조금 못 미치는 41.3%의 사람들이 노후 주거지의 도시재생이 가장 시급하다고 생각하고 있었으며, 그 다음으로는 도심 및 활용도가 낮은 상업 지역과 녹지 등 특화 자원을 보유한 지역에 대해서 우선적인 도시재생이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또한 응답자의 약 83%는 창의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운영하는 도시재생 관련 프로그램에 참여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생각보다 많은 시민들이 도시재생에 대해 알고 있었고, 더 나아가 도시재생 관련 프로그램에 참여하고자 하는 의지가 있다는 것을 이번 설문조사 결과를 통해 알 수 있었다.

60338da4d69520785ab1f5ba52de1155_1542256861_7687.jpg

<[도시재생은 (     )이다.] 판넬>

출처 : 직접 촬영


또한 도시재생이데이 부스를 방문한 많은 참가자 및 시민들은 도시재생에 대해 한 단어로 생각하는 바를 남겨주었다. 희망, 행복, 미래, 삶과 같은 단어가 많았으며 ‘Today for 내일’, ‘도화지’, ‘응급구조’와 참신한 생각들도 많았다. 이 많은 단어들을 함께 생각해 보면, 시민들은 도시재생을 더 살기 좋은 미래를 위해 주민들이 함께 참여해 나가야 하는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60338da4d69520785ab1f5ba52de1155_1542256908_8961.jpg

<26일 거리홍보 모습>

출처 : 직접 촬영


26일에 진행되었던 기자단의 거리 홍보 때에는 날씨가 흐렸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시민들이 관심을 보여주어 매우 활발한 홍보 활동을 할 수 있었다. 대학생 창의기자단은 도시재생을 알리는 홍보 리플릿과 핫팩 등을 들고 삼성창조캠퍼스 일대를 돌아다니면서 직접 시민들을 만나며 도시재생을 홍보하고, 시민들의 관심을 유도하였다. 기자단의 노력으로 거리 홍보를 통해 이데이 부스를 알게 되어 방문하는 시민들도 많았다.


특히 일부 기자들은 현장에서 ‘72시간 프로젝트–잠 못 이루는 대구’, ‘지자체 정책홍보마당’, ‘캠퍼스 투어’를 직접 방문 취재하여 홈페이지와 SNS 등에 업로드 함으로써 직접 도시재생 한마당에 참가하지 않은 시민들도 이번 행사의 소식을 접하고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열띤 노력을 더했다.

60338da4d69520785ab1f5ba52de1155_1542256928_2398.jpg

<도시재생이데이를 진행한 기자단 단체사진>


이번 행사가 더 많은 시민들이 도시재생에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었을 것이다. 기자단에게도 도시재생에 대한 더 다양한 시각을 접하고, 많은 시민들의 생각을 직접 들어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되었다. 



목록 보기